6월 다섯째 주일 대표기도문

주일 낮 예배 대표기도문

  • 2024년 6월 30일 주일
  • 6월 마지막 주일 낮 예배

우리의 힘과 능이 되신 하나님 아버지, 감사와 찬양과 영광을 돌려드립니다. 험한 세상을 살아가는 동안 그냥 두지 아니하시고, 능력과 권능으로 붙들어 주심을 감사합니다. 우리가 기다리면 주님은 붙들어 주시고, 우리가 간구 하면 하나님은 귀를 기울이시고 응답하여 주셨습니다.

긍휼을 베푸시기를 즐겨하시고, 용서하시기를 기뻐하시는 하나님, 6월의 마지막 주일 주님께서 허락하신 복된 주일 주님께 나와 찬양과 예배를 드리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하나님께만 온전히 영광 돌리는 복된 시간이 되기를 원합니다.

믿는 자들에게 역사 하시고, 간구 하는 자들에게 기뻐게 응답하시는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하나님, 우리가 살아가는 동안 무엇을 하든 항상 하나님을 높이며,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일들을 행하게 하옵소서.

거짓된 삶을 버리고, 완고하고 어리석은 마음을 버리고 온전히 주님만을 의지하며 주님 만을 높이며 찬양하는 거룩하고 순결한 삶을 살아가는 복된 인생들이 되게 하옵소서.

벌써 6월의 마지막 주요, 2024년도 절반이 지나갔습니다. 빠르게 흐르는 세월 속에서 하나님을 찬양하고 하나님을 높이길 원합니다. 찬양 받기 합당하신 하나님 아버지, 우리가 살아가는 동안 참으로 하나님을 기쁘게 하였는지요. 어리석고 아둔하여 하나님의 마음을 아프게 하고, 성도 답지 못한 살지 않았는지 우리 스스로 되돌아보는 시간이 되기를 원합니다.

하나님, 우리나라를 붙잡아 주옵소서. 너무나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정치적으로 혼돈가 혼돈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앞을 봐도 답답하고, 뒤로 봐도 답답하고, 좌우를 둘러 보아도 답답하기만 합니다.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으로 다시 일어서게 하옵소서. 빨리 불의를 행하는 자들이 영원히 이 땅에 발을 붙이지 못하도록 하나님께서 그들을 멸하여 주옵소서.

장마가 시작되었습니다. 수해가 일어나지 않도록 은혜를 내려 주옵소서. 갑자기 내리는 폭우로 인해 많은 곳이 물에 잠겼던 과거의 아픔이 되풀이 되지 않게 하옵소서.

주님의 선하신 사랑과 은혜가 온전히 역사 하는 예배 시간이 되기를 원합니다. 모든 성도들이 은혜 받는 시간이 되게 하시고, 간절히 주님을 찾고 구할 때 하나님의 놀라운 능력이 임하게 하옵소서. 강론하시는 목사님을 붙잡아 주옵소서. 하나님의 크신 사랑이 넘쳐나길 원합니다. 예수님의 거룩하신 이름으로 기도드렸습니다. 아멘.

Views: 23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