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일 대표기도문 12월 첫째주

하나님의 사랑과 위대하심을 찬양합니다. 어느 누구도 생각할 수 없고, 그 무엇도 행할 수 없는 위대한 일을 행하시는 하나님 아버지, 2023년 12월 첫째 주일을 허락하심 감사합니다. 하나님께서 부어 주시는 사랑과 은혜를 감사드립니다. 지금까지 하나님의 풍성한 사랑이 저희를 이곳까지 오게하셨습니다. 오늘도 거룩한 주일을 허락하셨사오니 기쁨으로 예배하게 하소서.

긍휼의 주님, 하나님께서 늘 부어주신 은혜가 넘쳐 납니다. 하지만 저희는 하나님 앞에서 감사하기보다 불평할 때가 많고, 기쁨의 찬양보다 원망의 한숨을 쉴 때가 많았음을 고백합니다. 우리를 사랑하시고, 붙드신 은혜를 망각하며 살았습니다. 주여, 주님께 우리의 허물을 자백하오니 용서하여 주옵소서.

한 해를 마무리 해야 하는 시간이 다가옵니다. 우리가 생각하고 느끼는 것보다 시간은 훨씬 빠르게 흐르고, 우리의 삶도 긴박하게 돌아갑니다. 그럼에도 우리는 매일매일을 하나님 앞에서 최선을 다하기 보다 나의 욕심과 욕망을 따라 살아갈 때가 많습니다. 최선을 다하기 보다 좀 더 편하고 안락한 삶을 살려고 하지 않았는지요.

지나보면 후회가 되고, 흘러 보내고 나면 아쉬운 것이 사람의 마음입니다. 우리가 항상 하나님의 나라를 먼저 생각하고, 찰나의 삶이 아닌 영원한 삶을 갈망하는 삶을 살아가게 하옵소서. 어떤 일을 해도 무엇인 가치가 있는지, 무엇이 하나님을 기쁘게 하는 지를 늘 생각하며 살아가기를 원합니다.

자비의 하나님, 마지막 남은 한 달을 보내면서 한 해 동안 얽매이고 답답했던 모든 일들이 변화 되기를 원합니다. 매었던 일들이 풀어지게 하소서. 답답한 상황들이 형통의 시간으로 변화되게 하옵소서. 바르지 못한 선택들이 모두 해소되고 하나님과 동행함으로 주님께 의탁 하는 삶으로 변화되게 하옵소서. 미움과 갈등이 변화되어 사랑과 화합의 시간이 되게 하옵소서. 억눌린 마음과 가슴이 시원해지고 통쾌해지는 시간들로 채워 주옵소서.

모든 것이 십자가에 있으며, 모든 열쇠가 오직 어린양 예수께 있음을 알고 늘 십자가의 삶, 복음의 삶을 살아가게 하옵소서. 진리를 사랑하고, 복음을 증거하며, 사랑을 실천하는 참된 그리스도인의 삶이 되게 하옵소서.

내년도 목회를 위해 기도하는 목사님께 성령의 능력을 더하여 주옵소서. 변화는 경제상황과 세계 정세가 혼돈스럽게 펼쳐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진리는 명약관화(明若觀火)하여 조금도 어둠이 없음을 압니다. 주님이 주시는 비전을 따라 더욱 주님을 향한 비전을 보게 하옵소서.

모든 성도들이 한 해를 마무리하며 이전 일을 반성하고, 새롭게 다가올 한 해를 계획해 봅니다. 내년에는 더욱 진실하게 하시고, 더욱 믿음으로 살아가게 하시고, 더욱 사랑하게 하시고, 더욱 주의 일에 힘쓰는 자들로 거듭나게 하옵소서.

주님을 사랑하여 엎드려 간구하는 이들이 많습니다. 오늘 예배 가운데 하늘의 창을 여시사 충만한 은혜와 복을 내려 주옵소서. 찬양대의 찬양을 흠향하시고, 설교하시는 목사님께 성령의 능력을 더하여 주옵소서. 예수님의 거룩하신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Visits: 314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