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위기 16장 강해

레위기16장 속죄일에 관한 규례

레위기 16장은 속죄일에 관한 규례입니다. 일년에 한 번 드리는 속죄일은 이스라엘의 모든 죄를 대속하는 의식입니다. 특별히 광야에 버려지는 아사셀의 염소는 신약에서 버림받으신 예수님을 상징합니다.

1. 레위기 16장 본문읽기

속죄일
레위기 16:1 아론의 두 아들이 여호와 앞에 나아가다가 죽은 후에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시니라
레위기 16:2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네 형 아론에게 이르라 성소의 휘장 안 법궤 위 속죄소 앞에 아무 때나 들어오지 말라 그리하여 죽지 않도록 하라 이는 내가 구름 가운데에서 속죄소 위에 나타남이니라
레위기 16:3 아론이 성소에 들어오려면 수송아지를 속죄제물로 삼고 숫양을 번제물로 삼고
레위기 16:4 거룩한 세마포 속옷을 입으며 세마포 속바지를 몸에 입고 세마포 띠를 띠며 세마포 관을 쓸지니 이것들은 거룩한 옷이라 물로 그의 몸을 씻고 입을 것이며
레위기 16:5 이스라엘 자손의 회중에게서 속죄제물로 삼기 위하여 숫염소 두 마리와 번제물로 삼기 위하여 숫양 한 마리를 가져갈지니라
레위기 16:6 아론은 자기를 위한 속죄제의 수송아지를 드리되 자기와 집안을 위하여 속죄하고
레위기 16:7 또 그 두 염소를 가지고 회막 문 여호와 앞에 두고
레위기 16:8 두 염소를 위하여 제비 뽑되 한 제비는 여호와를 위하고 한 제비는 아사셀을 위하여 할지며
레위기 16:9 아론은 여호와를 위하여 제비 뽑은 염소를 속죄제로 드리고
레위기 16:10 아사셀을 위하여 제비 뽑은 염소는 산 채로 여호와 앞에 두었다가 그것으로 속죄하고 아사셀을 위하여 광야로 보낼지니라
레위기 16:11 아론은 자기를 위한 속죄제의 수송아지를 드리되 자기와 집안을 위하여 속죄하고 자기를 위한 그 속죄제 수송아지를 잡고
레위기 16:12 향로를 가져다가 여호와 앞 제단 위에서 피운 불을 그것에 채우고 또 곱게 간 향기로운 향을 두 손에 채워 가지고 휘장 안에 들어가서
레위기 16:13 여호와 앞에서 분향하여 향연으로 증거궤 위 속죄소를 가리게 할지니 그리하면 그가 죽지 아니할 것이며
레위기 16:14 그는 또 수송아지의 피를 가져다가 손가락으로 속죄소 동쪽에 뿌리고 또 손가락으로 그 피를 속죄소 앞에 일곱 번 뿌릴 것이며
레위기 16:15 또 백성을 위한 속죄제 염소를 잡아 그 피를 가지고 휘장 안에 들어가서 그 수송아지 피로 행함 같이 그 피로 행하여 속죄소 위와 속죄소 앞에 뿌릴지니
레위기 16:16 곧 이스라엘 자손의 부정과 그들이 범한 모든 죄로 말미암아 지성소를 위하여 속죄하고 또 그들의 부정한 중에 있는 회막을 위하여 그같이 할 것이요
레위기 16:17 그가 지성소에 속죄하러 들어가서 자기와 그의 집안과 이스라엘 온 회중을 위하여 속죄하고 나오기까지는 누구든지 회막에 있지 못할 것이며
레위기 16:18 그는 여호와 앞 제단으로 나와서 그것을 위하여 속죄할지니 곧 그 수송아지의 피와 염소의 피를 가져다가 제단 귀퉁이 뿔들에 바르고
레위기 16:19 또 손가락으로 그 피를 그 위에 일곱 번 뿌려 이스라엘 자손의 부정에서 제단을 성결하게 할 것이요
레위기 16:20 그 지성소와 회막과 제단을 위하여 속죄하기를 마친 후에 살아 있는 염소를 드리되
레위기 16:21 아론은 그의 두 손으로 살아 있는 염소의 머리에 안수하여 이스라엘 자손의 모든 불의와 그 범한 모든 죄를 아뢰고 그 죄를 염소의 머리에 두어 미리 정한 사람에게 맡겨 광야로 보낼지니
레위기 16:22 염소가 그들의 모든 불의를 지고 접근하기 어려운 땅에 이르거든 그는 그 염소를 광야에 놓을지니라
레위기 16:23 아론은 회막에 들어가서 지성소에 들어갈 때에 입었던 세마포 옷을 벗어 거기 두고
레위기 16:24 거룩한 곳에서 물로 그의 몸을 씻고 자기 옷을 입고 나와서 자기의 번제와 백성의 번제를 드려 자기와 백성을 위하여 속죄하고
레위기 16:25 속죄제물의 기름을 제단에서 불사를 것이요
레위기 16:26 염소를 아사셀에게 보낸 자는 그의 옷을 빨고 물로 그의 몸을 씻은 후에 진영에 들어갈 것이며
레위기 16:27 속죄제 수송아지와 속죄제 염소의 피를 성소로 들여다가 속죄하였은즉 그 가죽과 고기와 똥을 밖으로 내다가 불사를 것이요
레위기 16:28 불사른 자는 그의 옷을 빨고 물로 그의 몸을 씻은 후에 진영에 들어갈지니라
레위기 16:29 너희는 영원히 이 규례를 지킬지니라 일곱째 달 곧 그 달 십일에 너희는 스스로 괴롭게 하고 아무 일도 하지 말되 본토인이든지 너희 중에 거류하는 거류민이든지 그리하라
레위기 16:30 이 날에 너희를 위하여 속죄하여 너희를 정결하게 하리니 너희의 모든 죄에서 너희가 여호와 앞에 정결하리라
레위기 16:31 이는 너희에게 안식일 중의 안식일인즉 너희는 스스로 괴롭게 할지니 영원히 지킬 규례라
레위기 16:32 기름 부음을 받고 위임되어 자기의 아버지를 대신하여 제사장의 직분을 행하는 제사장은 속죄하되 세마포 옷 곧 거룩한 옷을 입고
레위기 16:33 지성소를 속죄하며 회막과 제단을 속죄하고 또 제사장들과 백성의 회중을 위하여 속죄할지니
레위기 16:34 이는 너희가 영원히 지킬 규례라 이스라엘 자손의 모든 죄를 위하여 일 년에 한 번 속죄할 것이니라 아론이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행하니라

2. 레위기 16장 구조

1-2절 서론
3-5절 의식에 요구되는 짐승과 제사장 의복
6-10절 의식의 개요
11-28절 의식의 세부적인 묘사
11-19절 피 흘림 의식
20-22절 속죄의 염소
23-28절 참여자의 정결
29-34절 백성의 의무

3. 이스라엘 3대와 7대 절기

유월절
칠칠절(맥추절)
초막절(수장절)
그외
무교절, 초실절, 나팔절, 대속죄일이 있습니다. 이렇게 7대 절기입니다.


유월절 태양력으로 4월 이며 이스라엘 달력은 니산월입니다.
초실절이 있는데 유월절이 지난 이후 첫 번째 일요일입니다.

초실절 이후 50일이 되는 날 칠칠절(맥추절)이 있습니다. 이스라엘 시반달이고, 우리나라 6월 쯤입니다. 그리고 이스라엘력 티슈레이달이고, 태양력 10월에 나팔절이있고, 그해 10일에 대속죄일이 있습니다. 그리고 그달 15-21일까지 초막절이 있습니다.

레위기 16장에서는 티슈레이 달, 태양력 10월에 있는 대속죄일에 대한 것입니다. 대속죄일은 일 년에 단 한 번 있는 날로 제사장과 모든 이스라엘 회중의 죄를 대속하는 날입니다.


1. 속죄소 앞에 아무 때나 들어가면 안 된다.(2절)

즉 정해진 날만 들어가야 합니다. 하나님의 속죄소는 지성소 안에 있는 법궤 위를 말합니다. 2절에서 하나님은 ‘내가 구름 가운데에서 속죄소 위에 나타’나신다고 말합니다. 공식적으로 속죄소에 들어가는 날은 대속죄일인 일곱째달(태양력 10월) 10일입니다.

2. 단순한 의복을 입는다.(4절)


거룩한 세마포 옷을 입고, 세마포 속바지 옷을 입고, 세마포 띠를 띠고, 물로 몸을 씻는다.
일반 대제사장은 세마포 옷 위에 , 화려한 에봇과 에봇 위에 열두보석이 달린 흉패를 붙디고, 어깨레 우림과 둠밈을 넣습니다. 이것은 왕 같은 제사장의 모습입니다. 그러나 대속죄일은 오직 세마포맛을 걸치고 들어갑니다. 마치 종과 같습니다. 이것은 하나님 앞에서 대제사장은 자신의 모든 영광스러움을 제거해야 함을 말합니다.



어린양의 혼인 잔치가 기록된.


계 19:8 그에게 빛나고 깨끗한 세마포 옷을 입도록 허락하셨으니 이 세마포 옷은 성도들의 옳은 행실이로다 하더라


3. 피의 제사가 필요하다.


대속죄일에 지성소에서 할 일은 두 가지입니다. 하나는 향을 가득 채워야 하고, 다른 하나는 속죄소에 피를 뿌리는 것입니다.


향은 일종의 연기입니다. 향을 가득 채움으로 사람이 함부로 하나님의 영광의 보좌인 속죄소를 보지 못하는 막는 것이며, 다른 하나님께서 인간의 죄를 간과한다는 의미입니다. 피를 뿌림으로 모든 죄를 사함 받게 됩니다.


4. 지성소에서 두 가지


숫송아지로 속죄제물을 삼고 숫양을 번제물로 삼습니다.(3절)
또한 독특한 행사가 진행되는데 염소 두 마리를 선택해 하나님은 제물로 바치고 다른 하나는 안수하여 광야로 보냅니다. 광야로 보내는 염소를 아사셀의 염소로 지칭합니다. 염소는 ‘모든 불의를 지고’(22절) 광야로 보내집니다.
요한복음 1:29 이튿날 요한이 예수께서 자기에게 나아오심을 보고 이르되 보라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어린 양이로다

히브리서 9:1-12

1 첫 언약에도 섬기는 예법과 세상에 속한 성소가 있더라
2 예비한 첫 장막이 있고 그 안에 등잔대와 상과 진설병이 있으니 이는 성소라 일컫고
3 또 둘째 휘장 뒤에 있는 장막을 지성소라 일컫나니
4 금 향로와 사면을 금으로 싼 언약궤가 있고 그 안에 만나를 담은 금 항아리와 아론의 싹난 지팡이와 언약의 돌판들이 있고
5 그 위에 속죄소를 덮는 영광의 그룹들이 있으니 이것들에 관하여는 이제 낱낱이 말할 수 없노라
6 이 모든 것을 이같이 예비하였으니 제사장들이 항상 첫 장막에 들어가 섬기는 예식을 행하고
7 오직 둘째 장막은 대제사장이 홀로 일 년에 한 번 들어가되 자기와 백성의 허물을 위하여 드리는 피 없이는 아니하나니
8 성령이 이로써 보이신 것은 첫 장막이 서 있을 동안에는 성소에 들어가는 길이 아직 나타나지 아니한 것이라
9 이 장막은 현재까지의 비유니 이에 따라 드리는 예물과 제사는 섬기는 자를 그 양심상 온전하게 할 수 없나니
10 이런 것은 먹고 마시는 것과 여러 가지 씻는 것과 함께 육체의 예법일 뿐이며 개혁할 때까지 맡겨 둔 것이니라
11 그리스도께서는 장래 좋은 일의 대제사장으로 오사 손으로 짓지 아니한 것 곧 이 창조에 속하지 아니한 더 크고 온전한 장막으로 말미암아
12 염소와 송아지의 피로 하지 아니하고 오직 자기의 피로 영원한 속죄를 이루사 단번에 성소에 들어가셨느니라

Visits: 117